Cheongna City Tower

Back to list

Cheongna City Tower

인천 청라지구 씨티타워

山水風景_Landscape Stacking with Passage
자연의 형상을 추상화한 '산수풍경으로서의 시티타워'를 제안한다. '산수풍경'은 음과 양의 조화를 통해 자연의 변화와 영원성을 담는 그릇과 같은 상징체이다. 동양의 자연관속에서, 산수는 과거와 미래에 내포된 시간의 흔적과 과정을 담고 있는 '시간적 매체'로 해석된다. '산수풍경으로서의 시티타워'는 끊임없이 변화하는 신비로운 자연과 호흡하는 생명체로서의 건축이다. '인공자연으로서의 타워'이다. 동북아의 새로운 상징으로서 시티타워를 구성한다. 생동감 넘치는 역동성과 현대적인 미학과의 접점을 통하여 '상생적 구조로서의 시티타워'를 제안한다. 다양하고 새로운 경험의 프로그램을 전망기능과 함께 결합되는 '복합적 전망 타워'를 제안한다. '복합적 전망의 프로그램'은 산수풍경이라는 독창적인 미적감성과 결합된 동양적 중심의 상징성을 부여하는 시티타워가 된다. 한국성을 세계에 알리며, 더 나아가 아시아의 감성의 중심에 서있는 '새로운 한국의 山水風景의 시티타워'를 기대한다.

神化塔(Mythological Stupa with Fantasy)_'신화적 타워'는 과학적 논리성을 뛰어넘어 인문적 상상력의 비젼을 제공하는 미래적 매개체의 역할을 한다. 동북아시대의 새로운 신화를 만들고, 몽유도원적 경험을 체험하는 '환타지의 타워'이다.

프로그램 쌓기(Stacking City Program with Nature)_도시의 다양한 패브릭과 프로그램을 수직적으로 쌓아올린 형식의 '시티타워'를 제안한다. 수평적인 도시구조로부터 클립된 다양한 프로그램을 수직적으로 재배열하여 스태킹하는 전략을 제안한다. 발췌된 자연과 도시 프로그램의 공간적 볼륨과 내용적 이벤트에 의해서 다른 형식의 스태킹을 구성한다. 형태적 변위와 볼륨적 변위, 구조적 변위를 담고 있는 프로그램적 그릇의 소단위의 매스를 쌓아 올려 '도시프로그램 쌓기의 타워'를 만들어 나간다. 인공과 자연적 요소의 수직적인 배열을 통하여 전체가 하나의 도시이며, 자연의 타워가 되도록 구성한다.

풍경의 유기체(Organic Body with Passage)_ 산수풍경(山水風景)의 전망대는 한국산수의 사계절의 풍경을 연출한다. 풍경의 유기체는 봄에는 화사한 꽃의 풍경, 여름에는 시원한 폭포와 울창한 녹음의 풍경, 가을에는 단아한 수묵담채화의 풍경, 겨울에는 겸허한 겨울산의 풍경을 연출한다.

건축

장윤규, 신창훈

디자이너

김성민, 서혜림, 김세진, 김민태, 강승현, 고영동, 이태현, 최지원, 오연경

장소

경기도 인천 청라국제도시

대지면적

110425.00 m²

Cheongna City Tower in Incheon
International Idea Competition

山水風景_Scenery of Landscape
We suggest the city tower be the scenery of Landscape. It represents the variation and perpetuity of nature. In the oriental view of nature the scenery of Landscape is perceived as a scene of changing nature through time. The tower interacts with the ever-changing spectacle of nature that shifts through time yet exists like a living organism. Various new experiences and functions for observation can be combined together, creating a compound tower. The tower will provide wider publicity to Korea, and become a visionary milestone in the city of Inchun.

Mythological stupa_The new city tower should be a symbolic gesture of the progressing urban culture while representing the desire for new social ideals. We can create a city tower as a mythological existence similar to Korea’s historic stupa which implies various cultural, social, and political hopes. It will constantly change and reflect contemporary issues, becoming the center of interactive communication.

Stacking City Program with Nature_We suggests City Tower be a vertical stacking of various urban fabrics and programs. The strategy is to re-organize and pile up diverse programs clipped from horizontal urban structures. The common organization of conventional tower, with an observation platform on top and a commercial program in the lower part, can be dissolved as the programs are distributed vertically throughout the whole tower. The tower could be a compound of programs such as parks, cultural space, sports and leisure, and shopping mall. The form of stacking varies according to the qualities of various programs and their volumes. This morphologic, volumetric variation creates the stacked tower of urban programs. The various programs on various levels remain independent, but they also interact with each other deriving diverse experiences. By stacking the natural and artificial elements vertically, the tower becomes a condensed entity of city and nature.

Scenic organism_The observation platform exhibits fascinating sceneries from four seasons of Korea’s landscape. Each of the morphing-sections can be composed of semi-exterior space for a complex experience of both internal programs and external scenery.

Architects

Jang Yoon Gyoo, Shin Chang Hoon

Designer

Kim Sung Min, Seo Hye Lim, Kim Se Jin, Kim Min Tae, Kang Seung Hyeon, Goh Young Dong, Lee Tae Hyeon, Choi Ji Won, Oh Yeon Kyeong

Location

Cheongna City, Incheon, Gyeonggi-do

Site Area

110425.00 m²