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me Connector

Back to list

Time Connector

국세청별관 대지는 서울의 역사, 도시구조, 미래의 비전 사이에 놓여진 하나의 장소라 할 수 있다. 조선의 건국에서부터 대한 제국의 출범, 그리고 현대에 이르기까지의 시간을 관통하며 축적된 장소이다. 이제는 경복궁에서부터 청계천으로 연속된 흐름을 받아 시청, 시청광장, 덕수궁, 성공회, 서울시의회를 연결 결절점으로서 역할을 수행하며, 지상의 보행공간과 지하의 보행동간을 또한 연결하는 Time Connector를 제안한다. Time Connector는 단순히 물리적인 공간구조를 연결하는 것이 아니라, 근대화 현재를 가로지르는 역사와 문화를 연결하는 정신적 연결체이다. 수도 도시문화의 중심공간의 한부분으로서, 국가상징가로 로서의 역사성과 미래 비전을 제시할 수 있는 아이덴티티를 형성하여야 한다. 한국과 서울의 이미지를 강하게 인식시킬 수 있는 아이덴티티 구성한다.

Pedestrian Master Plan
지상 보행공간의 마스터 플랜

도시공간의 마스터플랜적 수정으로 도시보행공간을 회복하여야 한다. 계획 부지만 아니라 광화문에서부터 세종대로의 전체적인 보행공간으로 조절하는 개념을 설정하고, 그 마스터플랜안에서 계획부지의 역할과 가능성을 제안하여야 한다. 도시경관성과 실용성을 동시에 반영한 통합디자인으로서의 환경리노베이션 개념을 적용한다. 이는 광화문에서 서울역까지 이어지는 광역적이며 종합적인 계획을 세워 과거와 현재 미래를 담는 문화적 가로를 만드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Underground Organism
지하 유기체

도시의 새로운 결절점으로서 지상 지하를 통합하는 입체적인 보행시스템을 구성하는 통합적 가로공간을 구성한다. 계획부지는 세종대로의 지상 보행공간을 지하로 연결하는 시작점이다. 시청 시민홀, 시청 지하철 공공공간, 을지로지하상가 동대문 디자인플라자에 이르는 지하 보행로의 환경개선의 출발점이라 볼 수 있다. 세종대로의 변화 만큼이나 서울중심지의 지하공간의 환경변화 또한 서울도심의 새로운 에너지로 발현될 것이다. 지금의 계획부지를 포함해서 을지로 지하상가 각 결절점에서부터 청계천으로 이어지는 지하 보행통로도 함께 계획하면 지하공간의 활성화가 더욱 이루어질 것이다. 이는 지상과 지하의 도시공간구조를 유연하면서도 독창적인 유기적 도시로 성장하게 할 것이다.

Vertical Landscape Plaza
지하 유기체

도시의 새로운 결절점으로서 지상 지하를 통합하는 입체적인 보행시스템을 구성하는 통합적 가로공간을 구성한다. 계획부지는 세종대로의 지상 보행공간을 지하로 연결하는 시작점이다. 시청 시민홀, 시청 지하철 공공공간, 을지로지하상가 동대문 디자인플라자에 이르는 지하 보행로의 환경개선의 출발점이라 볼 수 있다. 세종대로의 변화 만큼이나 서울중심지의 지하공간의 환경변화 또한 서울도심의 새로운 에너지로 발현될 것이다. 지금의 계획부지를 포함해서 을지로 지하상가 각 결절점에서부터 청계천으로 이어지는 지하 보행통로도 함께 계획하면 지하공간의 활성화가 더욱 이루어질 것이다. 이는 지상과 지하의 도시공간구조를 유연하면서도 독창적인 유기적 도시로 성장하게 할 것이다.

History Recording Tunnels
지하레벨은 서울의 근대 역사의 도시레벨이다. 서울의 현재의 도시는 조선과 근대한국보다 6에서 7미터 정도 높아져 개발되어 있다. 지하레벨의 발견은 근대의 역사를 박굴하고 기록하는 의미를 가진다.
* 계획대지의 최하부의 다양한 레벨들의 변화는 역사를 발굴하고 있는 진행형의 모습을 은유하는듯 근대역사문화 갤러리를 구성한다. 기존의 지하보도와 연계하여 방문객의 시간을 근대로 되돌리는 역할을 한다.
* 기존의 지하보도는 지하에서 세종대로를 가로지르며 근대에서 현재까지의 세종대로의 역사를 순차적으로 기록하는 타임터널로 계획한다. 추후에 개발된 시청 지하 연결통로도 타임터널의 개념을 함께 적용한다.
* 시청측면광과 연결되는 램프광장 하부는 서울미래 공간을 구성하여, 시민창작허브공간,시민들의 워크샾과 휴게 공간으로 이용한다.

Interactive Programme
인터랙티브 프로그램

입체화된 광장은 분리된 표피를 가지는 광장이 아니라 지상을 경계로 하는 다양한 레벨을 연속적으로 연결하며 도시에서 공적인 스패이스와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통합되고 분리되지 않는 스킨을 만들어 나가기 위해서 경사를 따라 연속된 표피를 구현한다. 입체광장은 도시의 단절을 연결하는 랜드스캐이프이면서, 비워진 외부공간으로 만 존재하지 않고 반외부적 프로그램과 내부적 프로그램을 동시에 수용한다.